보복 위해 원정 온 조폭, 광주 경찰 60여명이 포위해 검거 > 뉴스정보 | 대한민국대표로펌 - 로밴드
본문 바로가기

법무법인 강현

대한민국 법무법인
강현 KANG HYUN
(구) 법무법인 한서


우수한 변호사들로 최상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로펌입니다.
언론매체정보

언론매체정보
보복 위해 원정 온 조폭, 광주 경찰 60여명이 포위해 검거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18-11-24 17:23 조회 : 532회 좋아요 : 30건

본문

조직원 폭행당하자 보복하기 위해 상대 조직원 감금·폭행



조직폭력 조직[[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상대편 조직폭력 조직에 보복하려고 광주까지 원정 온 수도권 조폭들이 무더기로 붙잡혔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24일 다른 조직폭력배 조직원을 붙잡아 감금·폭행하고, 상대 조직에 보복하려 한 혐의(범죄 단체 조직·활동죄 등)로 이모(23)씨 등 수도권 지역 여러 조직폭력배 조직원 소속 12명을 붙잡았다.

이들은 이날 광주 북구 각화동의 한 모텔을 통째로 빌려, 대기하며 상대편 조직원을 감금·폭행하다 오후 2시께 검거됐다.

전날 인천 지역 조직원이 함께 술을 마시던 광주 지역 조폭 조직원에게 폭행당하는 사건이 발생하자, 인천 조폭들이 수도권 지역 조직폭력배들을 모아 보복을 위해 광주를 찾았다.

광주를 찾은 수도권 조폭들을 모두 30~40명으로 추정된다.

이들은 광주 조폭 1명을 붙잡아 감금·폭행하며, 자신의 조직원을 때린 가해자를 데려오라고 협박했다.

범죄를 은폐하기 위해 임시 기거한 모텔에 다른 손님을 못 받게 하고, CCTV 설비도 모두 뜯어가 없앴다.

경찰은 이날 오전 이들이 보복을 위해 광주를 찾았다는 첩보를 입수, 60여명의 경찰이 모텔을 포위해 검거에 저항하는 조직원들 붙잡았다.

경찰은 붙잡은 조폭들에 대해 조사를 진행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달아난 조폭 조직원들도 추적해 검거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